<ssme news /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 취임사에 소상공인 경영회복에 최선을 다할 것

김명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2-09 06:41:31
  • -
  • +
  • 인쇄
- 소상공인의 경영회복을 위해 신속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
- 혁신 벤처・스타트업을 선도형 경제의 주역으로 육성

[소상공인뉴스=김명규 기자]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은 8일 첫 확대간부회의를 진행하면서 취임사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과 회복을 가장 먼저 챙기겠다고 밝혔다.

권 장관은 “가장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회복을 위해 신속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를 위해 관계부처, 국회 등과도 적극 협의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권 장관은 “전통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혁신의 주체로 확실히 설 수 있도록 하겠다”며 “전통 중소제조기업의 혁신을 가속화하고, 스마트 상점 확대를 통해 디지털 전통시장으로 소상공인이 혁신의 주체로 설수 있게 돕겠다”고 했다.

또 권 장관은 ”혁신 벤처・스타트업을 선도형 경제의 주역으로 육성하겠다”며 “이를 위해 비대면 중소벤처기업육성법을 제정하고, 2025년까지 6조원 규모의 스마트대한민국펀드를 조성해 벤처투자시장을 확대하겠다”고 약속했다.

연대와 협력의 상생경제도 강조했다. 권 장관은 “연대와 협력을 가치로 우리나라의 상생경제 수준을 한 단계 높이겠다”며 “이익공유와 사회적 연대를 위한 기금 등 연대와 협력의 틀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권 장관은 “인사청문회를 준비하면서 찾아가는 중기부, 공감하는 중기부, 소통하는 중기부를 강조한 바 있다”며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에 담아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장관으로서 그 책무를 수행한다고 생각하니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지금의 어려움도 우리 모두의 노력으로 극복할 수 있도록 직원 모두가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권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유행하는 상황을 고려해 확대간부회의로 취임식을 대신했다.

 

[저작권자ⓒ SS소상공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News

+

Life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