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 선정 대상의 영예…주식회사 아임(익산, 성열규 대표) 도민평가단 150명 심사 참여로 전북 대표 소상공인 선정 유튜브 생중계로 투표 참여…경쟁력, 성장 가능성 등 평가 대상, 최우수상(2팀)에 총 4천 5백만 원 경영지원금 지급!

신성식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1 17:39:16
  • -
  • +
  • 인쇄
-대상의 영예…주식회사 아임(익산, 성열규 대표)
-도민평가단 150명 심사 참여로 전북 대표 소상공인 선정
-유튜브 생중계로 투표 참여…경쟁력, 성장 가능성 등 평가
-대상, 최우수상(2팀)에 총 4천 5백만 원 경영지원금 지급

[소상공인뉴스=신성식 기자] 지난 10일 전북도는 올해 10번째를 맞는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 선정 공개오디션’을 전북도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으며, 또한 2021년 전북을 대표하는 소상공인을 선정했다고 말했다. 


이날 대상에는 대상에는 '주식회사 아임(대표 성열규)', 최우수상 2팀에는 '(유)아리울현푸드(대표 신현주)', '떼구르(대표 오세희)'가 최고 스타소상공인의 영예를 안았다.

우수상에는 '액티부키(대표 이동원)', 'GS코리아(대표 김세용)', '이레농원(대표 박연미)' 3개 업체가 선정됐다.

지난 2012년 국내 최초로 시작한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 육성사업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소상공인을 도민평가단의 투표로 선정해 비즈니스 롤모델로 육성하는 제도다.

지난 3월 전북도와 전라북도소상공인광역지원센터는 2021년도 스타소상공인 참여 업체를 공개 모집했다. 모집 결과 1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할만큼 큰 인기를 끌었다.

10일 열린 공개 오디션은 서류심사, 현장심사, 발표심사 등 3차례 예선 심사를 통과한 업체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공개오디션은 업체별 소개 영상과 발표, 심사위원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다. 전문심사위원 5명과 도민 심사위원 150여 명이 아이템 경쟁력과 차별성, 성장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평가했다.

코로나19 유행을 감안해 공개오디션은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했고, 도민평가단(150명)은 영상을 시청하며 문자투표로 심사에 참여했다.

대상을 수상한 주식회사 아임(대표 성열규)과 최우수상을 수상한 (유)아리울현푸드(대표 신현주), 떼구르(대표 오세희)에게는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이 쓰여진 현판을 수여한다. 또, 경영지원금을 대상 2천 5백만 원, 최우수상 각 1천만 원씩 지급한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 “스타소상공인 육성사업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하고 싶다”라며, “스타소상공인들이 도내 소상공인에게 성공적인 롤모델로 기억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잇즈 / iT's.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News

+

먹거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