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 소상공인 통합 지원 플랫폼 "마이샵 파트너" 오픈

신성식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8 22:02:01
  • -
  • +
  • 인쇄
-모든 소상공인이이용 가능 개방형플랫폼
-무료 마케팅지원, 매출관리, 매장운영, 상권분석 지원
▲마이샵파트너 이미지./사진제공=신한카드
[소상공인뉴스=신성식 기자] 8일 신한카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고자 소상공인 통합 지원 플랫폼 ‘MySHOP Partner(이하 마이샵 파트너)’를 리뉴얼 오픈했다고 말했다.

신한카드는 2018년 9월 소상공인 상생 마케팅 플랫폼으로 오픈한 ‘마이샵 파트너’를 온라인 쇼핑몰과 신한카드 가맹점이 아닌 개인사업자까지 가입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모든 소상공인이 이용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으로 이번에 새롭게 오픈했다.

또한, 기존 무료로 지원된 가맹점 홍보 및 마케팅 지원 외에도 매출관리, 매장운영, 상권분석, 사업지원 콘텐츠를 추가 업그레이드해 소상공인의 사업운영에 필요한 핵심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고도화했다.

이와 함께 신한카드는 오픈을 기념해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소상공인에게 최대 1000만원의 희망지원금을 지원하는 이벤트를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행사기간 중 앱스토어나 플레이스토어에서 ‘MySHOP Partner(마이샵 파트너)’ 앱을 다운받아 서비스에 가입 후, 이벤트에 참여하면 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신한카드 홈페이지나 신한페이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마이샵 파트너는 신한카드 고객에게 할인 혜택을 주는 ‘마케팅 할인쿠폰’을 등록할 경우 최대 15%내에서 마케팅 할인비용 전액을 신한카드에서 부담하고 있다. 신한페이판으로 발송되는 앱푸시는 무료로, 문자메시지는 별도 비용이 발생되며, 신한카드의 소상공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인 ‘프리멤버스’ 가입 가맹점은 최초 3회까지 문자메시지를 무료로 발송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마이샵 파트너는 매장을 운영하는 사장님들의 가장 큰 고민이 무엇이며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라는 고민에서 시작된 만큼 새롭게 단장된 마이샵 파트너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면서 “앞으로도 신한카드의 인프라를 활용해 소상공인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소상공인과 함께 상생하는 ESG 경영에 앞장서 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SS소상공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News

+

Life

+

PHOTO NEWS